내가족 처럼 정성껏 모시겠습니다.

제례상식

상담 및 문의

041-588-4444

상담시간 : 24시간 상담가능

제수진설법

제수(祭需)

제수의 진설법은 지방과 가문에 따라 조금씩 달라 "남의 집 제사상에 감놔라 배놔라"한다는 속설이 있지만 상차림의 기본원칙은 공통적이며, 관행적으로 지켜 오는 격식이 있다. 제사에는 영정 또는 신위가 놓인 곳을 북쪽으로 한다. 장소의 형편상 북쪽이 아닌 곳에 제사상을 차렸더라도 제사상이 있는 곳을 북쪽으로 정한다.

영정, 신위 등을 북쪽에 모시는 이유는 ?

귀신을 다스리는 신이 북쪽에 있다고 믿었기 때문이다.

제수에 탕(끓인 국)을 놓게 되면 진설을 5열로 배열한다 .

  • ①밥과 국의 위치 : 밥은 서쪽(왼쪽) 국은 동쪽(오른쪽)이다.
  • ②남자 · 여자조상의 위치 : 남자조상은 서쪽, 여자조상은 동쪽이라는 뜻이다. 남자조상은 밥,국,술잔은 왼쪽에 놓고 여자는 오른쪽에 놓는다. (제사자의 입장에서 볼때)

생선과 고기의 위치

생선은 동쪽, 고기는 서쪽에 놓는 것을 원칙으로 한다.

머리, 꼬리의 위치

머리와 꼬리가 분명한 제수는 머리는 오른쪽으로 가고, 꼬리는 왼쪽으로 가게 놓는다. (제사자의 입장에서 볼 때) 라. 적(부침)의 위치
굽거나 데운 적(부침)은 제사 상의 중앙인 3열 가운데 놓는다.

과일의 위치

붉은색이 진한 과일은 동쪽(오른쪽), 흰 과일은 서쪽(왼쪽)에 놓는다.

그 외

  • 첫째 줄에는 과일 이외의 조과(유과,약과)등을 홀수로 진설한다.
  • 둘째 줄에는 나물을 놓는데 홀수로 진설한다.
  • 셋째 줄에는 탕(끓인 국)을 진설 하는데 1,3,5,7 홀수로 놓는다.
  • 어탕은 동쪽, 육탕은 서쪽에 위치하며 고추가루는 전혀 쓰지 않고 건더기만 담고,국물은 거의 담지 않는다.
  • 넷째 줄은 불에 굽거나 찐 음식인 적(부침) 과 기름에 튀긴 전을 놓는다.
  • 다섯째 줄은 : 밥과 국을 놓는다. (밥은 왼쪽, 국은 오른쪽에 놓는다)

전과 상식

전 : 일단 빈소를 차린 후 영정 앞에 제물을 차리는데 이를 전을 올린다고 말하고, 이는 입관 전까지는 故人을 살아 있을 때와 같이 모신다는 뜻이며 떠도는 혼령을 위로 하기 위함이다.

상식 : 朝夕으로 故人에게 차려 올리는 음식을 말하며, 입관 후 성복이 끝나면 상식을 올린다. ☞ 성복이란 ? 입관 후 상복을 입는 것을 말한다.